독일제 상업용 세탁장비, 한국 시장 진출

독일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밀레(Miele)가 13일부터 15일까지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호텔페어 2019’에 참가해 고품질과 내구성을 갖춘 상업용 드럼세탁기와 의류건조기를 선보이며 국내 세탁 장비 시장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밀레 상업용 제품은 유럽 상업용 시장의 베스트셀러 ‘리틀 자이언트(Little Giants)’를 비롯한 13kg부터 40kg까지 다양한 종류의 상업용 드럼세탁기 및 의류건조기 제품이다.

상업용 세탁 장비는 일반 가정용보다 사용 빈도가 높기 때문에 강한 내구성이 요구된다. 이번 전시에서 선보이는 상업용 세탁기의 경우, 약 3만 시간 이상의 품질 테스트와 6만회 이상 문을 여닫는 테스트 등 혹독한 품질 테스트를 통과한 제품이다.

밀레코리아는 국내에서도 호텔, 병원, 셀프세탁시스템 시장 등 상업용 세탁 장비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 호텔페어를 시작으로 120년 전통의 밀레가 보유한 최상의 기술력과 업계 최고의 내구성을 바탕으로 국내 상업용 세탁 장비 사업을 본격적으로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