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류 생산 매칭 플랫폼 오슬, 2020 초기 창업패키지 선정

(주)위플(대표: 강상구)의 의류 생산 매칭 플랫폼 ‘오슬(Osle)’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정한 ‘2020 초기 창업패키지’에 선정됐다.

초기창업패키지는 창업 초기 단계를 밟는 스타트업에게 사업화 자금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며, 선정 평가는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아래 자격 검토, 서류평가, 발표평가, 현장 확인 등의 절차로 진행된다. 선정 기업은 최대 1억원까지 지원받아 성장 동력으로 활용할 수 있다.

오슬은 의류 생산 공장을 온라인을 통해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설계된 일감 연결 플랫폼이다. 지난해 12월 시범 운영을 시작한 이래 6개월 만에 디자이너 가입자 1,800여 명, 공장 회원 800여 곳을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오슬의 서비스는 ‘공장 찾기’, ‘매칭하기’로 구성된다.

공장 찾기는 현장에서 필요한 정보를 취합하고 분석, 가공함으로써 디자이너 고객의 공장 선택에 필요한 시간을 줄여주는 서비스다. 디자이너가 원하는 의류 공장 정보를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것도 가능하다.

매칭하기는 맞춤형으로 제공된 공장의 실시간 견적을 카카오톡으로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매칭하기 서비스는 안전 매칭, 바로 매칭 등 두 가지 형태로 운영된다.

안전 매칭의 경우 디자인 표절 및 복사, 모방 등을 방지하기 위해 매칭 알림 시 디자인 정보가 비공개로 진행되는 방식이다. 요청자가 디자인 열람을 승인하는 공장만 정보 확인 후 견적을 제시할 수 있다.

바로 매칭의 경우 공장에 매칭 알림 시 디자인 정보가 공개된다. 이때 디자인 열람 승인 과정 없이 알림을 받은 공장에서 바로 견적을 제시하는 것이 가능하다.

오슬은 완사입(생산 관리 대행) 서비스도 운영하고 있다.

오슬 개발사인 (주)위플의 강상구 대표는 “생산 관리에 익숙하지 않은 초보 디자이너들이 의류 생산 프로세스 및 각종 서비스에 쉽게 접근할 수 있고 이용할 수 있는 컨텐츠를 다각화하여 개발 중”이라며 “이번 초기 창업패키지 선정을 계기로 회원들과 꾸준한 소통을 통해 서비스 개선 및 다양한 서비스 확장을 본격 준비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