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마스크 수출, 7월 들어 하락세

베트남 관세청의 최신 발표 자료에 따르면, 7월 한 달간 베트남 내 총 62개 기업이 의료용 마스크를 수출했다. 마스크 수출은 지속적으로 호조세를 이어갔으나 7월 총 수출량은 전월 대비 34.8% 급감한 1억 5,382만 개를 기록했다.

1월~7월까지 베트남 기업들은 미국, 유럽, 싱가포르, 한국 등의 시장에 7억 1,100만 개의 마스크를 수출했다. 전 세계적인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베트남 정부는 마스크 수출을 제한하였다가 지난 4월 29일 수출 증가세를 이어가기 위해 이러한 조치를 폐지한 바 있다.

그러나, 많은 국가에서 코로나19 사태가 통제되는 추세를 보이면서 마스크 공급이 과잉되어 7월부터 마스크 수출이 하락세를 띄기 시작했다. 이에 일부 섬유봉제기업이 마스크 생산을 중단하고, 일부는 2차 확산에 대비해 생산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