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아웃도어스포츠산업협회 온라인컨퍼런스 및 이사회 개최

한국아웃도어스포츠산업협회(회장: 강태선)은 지난 10월 28일 섬유센터 17층 대회의실에서 ‘온라인컨퍼런스 및 이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협회는 이사회 주제로 ▶2020년  사업 중간보고 및 협회운영 방침에 대한 논의 ▶협회명칭 변경에 대한 협의 ▶대정부 건의사항 및 업계 애로사항 수렴과 코로나-19로 인하여 협회와 아웃도어 스포츠 산업이 나아갈 방향성에 대하여 논의했다.

이사회와 함께 진행된 ‘온라인 컨퍼런스’에서는 코로나 –19 이후 아웃도어·스포츠 산업현황 및 미래생존전략에 대하여 유럽(Martin Kössler/HuginBiz대표) 및 미국(Haysun Hahn/Fast Forward Trending Group 대표) 글로벌 전문가를 초청했다.

컨퍼런스는 팬데믹 이후 유럽과 미국의 변화된 산업현황을 공유하고 우리 기업의 해외 진출전략 및 수출·내수 생존전략을 모색하는 시간을 제공했다.

강태선 회장은 “비대면과 온라인, 디지털화가 강조되는 코로나-19 이후의 삶속에서 우리가 해야 할 역할과, 중요성이 무엇인지를 정확하게 알고 혼자가 아닌 아웃도어 스포츠업계 모두가 상생, 협력하여 함께 한다면 지금의 위기를 반드시 극복할 수 있을 거라 믿습니다.” 고 말했다.

한국아웃도어스포츠산업협회는 강남구 삼성동 협회 내에 5개의 ‘온라인화상상담장’을 구축하여 협회 회원사들이 언제든지 영업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