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드림, 라오스 아동·청소년에게 15억원 상당 의류 지원

한세드림(대표: 김지원)은 최근 15억원 상당의 의류를 라오스 비엔티엔주 아동·청소년에게 지원했다. 동사는 해외 극빈지역 아동·청소년을 위해 2015년부터 6년간 지속적으로 연간 10억원 상당의 의류를 후원하고 있다.

그동안 후원 의류는 한국청소년연맹 희망사과나무 해외봉사단 및 현지 협력기관들에 의해 전달되었으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한국청소년진흥협회와 협력해 지원했다.

한세드림·한세엠케이 김지원 대표는 “코로나19로 더욱 힘든 시기를 보내는 전 세계 아이들에게 관심을 갖고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어 좋은 세상을 만들어가고 싶다”며 “아이들을 위한 옷을 만드는 회사인 만큼 필요한 아이들에게 나눔을 실천함으로써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올바른 기부문화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