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산련 및 화섬협회, “섬유패션산업 리사이클 온라인 세미나” 진행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이상운, 이하 섬산련)와 한국화학섬유협회(회장: 김국진, 이하 화섬협회)가 리사이클 섬유원료에 관심있는 업계인들을 위한 온라인 행사를 개최했다.

섬산련과 화섬협회는 “리사이클”과 “그린 뉴딜”에 대해 범 섬유업계가 능동적으로 접근해보자는 취지로 11월 25일 “제2차 섬유패션산업 리사이클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 유튜브를 통해 행사를 진행했다.

금번 설명회 프로그램은 섬유패션업계 비즈니스와 직결될 수 있는 관심사 위주로 구성됐다.

지자체의 PET, 폐플라스틱 수거 및 원료공급 사례, Chemical 리사이클 현황과 전망, 국내 원사-브랜드 기업간 리사이클 협업사례 및 향후 과제,해외 플라스틱 리사이클 현황과 과제 등의 강연에서는 실제 비즈니스 현장에서의 경험과 지식이 공유됐다.

온라인 세미나인만큼 질문을 사전에 받고 답변함으로써 깊이있는 프로그램을 구성했고, 실시간 채팅방을 통해 라이브 Q&A도 활발하게 진행됐다.

사전 신청자 500여명, 스트리밍 접속자 270명 등이 참여하여 리사이클 등 섬유패션산업의 지속가능 발전에 대한 업계의 관심을 보여주었다.

세미나 영상은 유튜브 KOFOTI TV 채널을 통해 재시청이 가능하다.

섬산련은 지난 11월 11일 “섬유의 날”에 그린, 디지털, 안전, 연대와 협력 등 4대 실행전략이 포함된 ‘섬유패션산업 한국판 뉴딜 실행전략’을 발표하였다. 섬산련과 화섬협회는 4대 실행전략 중 하나인 그린 뉴딜의 실현을 위해 서로 협력하고, 특히 국내 리사이클 섬유 생태계 조성을 위해 정부와 보조를 맞추어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