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디지털 업무 플랫폼 ‘ENESS(이네스)’ 구축

이랜드그룹이 빠르게 변하는 시장에 대처하고 온라인과 오프라인 매장을 연결하는 새로운 업무 플랫폼 ‘ENESS(이네스)’ 를 구축하며  디지털 기반을 완성했다고 최근 밝혔다.

‘ENESS(Eland New Smart System)’는 기존 웹 기반 ERP(전사적 자원관리) 방식의 시스템을 모바일에 최적화해 만든 플랫폼으로 직원뿐 아니라 협력업체까지 쉽게 활용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AI를 활용한 서비스로 직원 개개인의 AI 비서가 전날의 실적이나 특별한 매출 추이를 파악해 모바일로 전송해 주며 사이즈별 매출 등 좀 더 디테일한 수치도 챗봇에게 문의할 수 있다. 이 플랫폼으로 직원들은 불필요한 문서 업무는 줄이고 현장 고객 대응에 더 집중할 수 있다.

‘ENESS’ 도입을 통해 전사 데이터를 수집해 좀 더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고, 직원과 협력사 모두가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어 핵심 업무에만 집중할 수 있게 했다. 동사는 이네스가 이랜드 그룹의 디지털 전환을 받쳐줄 가장 중요한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라고 관계자는 밝혔다.

이랜드는 SPA 브랜드 제조와 마트 산지 매입 등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며 소싱부터 판매까지 밸류체인 전반을 다루는 사업 특성 상 의사결정이 많고 업무가 복잡해지기 쉽다는 단점이 있다. 때문에 서류 작업이나 보고, 협력업체와의 계약 등 시간이 많이 소요되는 업무들을 디지털화하고 의사결정 속도를 높이는 데 집중할 필요가 있다는 판단에 이번 디지털 플랫폼 도입을 결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