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레몬, 국방섬유 개발 프로젝트, 국책과제에 선정

나노소재 전문기업 (주)레몬(대표: 김광진)은 지난달 12일 자사의 ‘복합 고기능성 국방섬유 개발’ 프로젝트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32억원규모의 국책과제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복합 고기능성 국방섬유는 기후환경과 화재, 적의 탐지로부터 전투원을 보호하고 전투력 향상과 생존성 향상에 도움이 되는 난연, 적외선 위장, 경량 방투습 성능이 우수한 소재다. 개발에 성공하면 전투요원의 전투력 향상과 더불어 전투부대의 작전 수행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레몬은 10여년간의 지속적인 투자와 독자적인 연구개발 활동을 기반으로 나노섬유 멤브레인 (Nano Fiber Membrane)를 균일한 품질로 대량 생산할 수 있는 기술력을 갖추고 있다는 설명이다.

김광진 대표는 “국책과제의 선정은 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차별화된 기술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군사용 복합 고기능성 제품의 국산화로 사업영역의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