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에 한국형 산업단지 개발 착수식 개최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는 7월 7일(수) 현지에서 개최된 베트남 최초의 한국형 산업단지인 흥옌성 클린 산업단지(43만평) 착수식을 통해 산단개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사업은 ’17년부터 양국 정부 · 기업간 협력이 개시된 이후, 지난 ’19년 한국정부가 발표한 신남방정책 플러스 정책 및 ’19년 11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 양국정상이 추진하기로 합의한 핵심 경제협력 사업으로, 이번 윤성원 국토교통부 제1차관의 베트남 방문을 계기로 베트남 총리실의 투자정책결정을 완료하고 금년 하반기부터는 토지보상, 토지분양과 산단 조성 등이 본격 추진될 예정이다.

홍옌성 클린산단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 등 공기업을 중심으로 한 한국측 컨소시엄과 베트남 유수의 부동산개발기업 에코파크사의 자회사인 TDH 에코랜드사가 공동 투자하여 베트남 홍옌성 산업도시 리트엉켓에 한국기업 전용산단을 조성, 분양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한국기업들은 베트남 내 우수한 위치에 기반시설이 완비된 양질의 산업 용지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되어 베트남 진출 거점을 확보할 수 있게 되었으며, 베트남 역시 경협산단조성을 통해 한국기업 투자유치가 원활해지고, 양국 간 교역 활성화, 베트남 내 일자리 창출 및 경제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산단에는 약 60여개 한국기업 입주, 4억 달러 직접 투자, 약 1만 여명의 고용 창출이 예상된다. 또한 이 산단은 하노이-하이퐁 고속도로와 인접한 입지적 장점과 베트남의 풍부한 노동력을 기반으로 산업·물류주거 등 복합기능을 수행할 수 있어 기업 투자여건이 우수하다.

이번 착수식에는 한국측에서 윤성원 국토교통부 제1차관, 박노안 주베트남 한국대사, 장충모 LH 부사장 등이, 베트남측은 쩐 꾸억 반(Tran Quoc Van) 흥옌성장, 레 타잉 뭔(Le Thanh Quan) 기획투자부 국장 등이 참석했다.

 

[흥옌성 클린산단 개요]

사업내용: 하노이 남동측 30㎞ 흥옌성 리트엉켓 지역에 143ha(43만평) 산업단지 조성

사업구조: 한국측 컨소시엄(75%) . TDH ECOLAND(25%) 출자법인 설립,

                   한국측 컨소시엄 : LH(35%), KIND(25%), KBI건설(10%), 신한은행(5%)

사업비/기간: 총 910억 원/21~’71(50년 임대 후 청산) + 산단 준공 예상시점 :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