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스월드 파리 2022 F/W’, 38개 국내 업체 참가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이상운)는 7월 4일(월)부터 6일(수)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텍스월드 파리 2022 F/W’ 전시회에 국내 우수 섬유소재업체의 수출마케팅 확대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 지원으로 한국관을 구성하여 참가하였다.

텍스월드 파리는 Premiere Vision 전시회와 동기간에 개최되어 상호 시너지 효과를 통해 유럽 디자이너, 글로벌 패션 브랜드 등 세계적으로 영향력 있는 바이어들이 방문하여 실질적인 거래가 이루어지는 전문 비즈니스 전시회이다.

이번 전시회에는 전세계 18개국에서 총 390개사가 참가하였으며, 한국관에는 차별화 폴리에스터 직물 전문 수출업체 을화, 스포츠웨어용 고품질 니트 원단에 특화된 현진니트, 하이엔드 여성의류용 아세테이트 직물 전문 알앤디텍스타일 등 총 38개사가 참가하였다.

코로나 이후 위축되어 있는 소비심리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한국관 참가업체들은 전시기간 동안 총 194건, 580만불의 계약을 체결하는 등 눈부신 성과를 달성했다.

A사는 기능성 니트제품을 중심으로 미국 랄프로렌 등과 상담을 진행해 100만불의 계약을 체결하였으며, 여성용 우븐 전문업체 B사는 모로코, 이집트 등 중동 바이어와 70만불 현장 수주성과를 거두는 등 참가업체들은 리사이클 소재에 기능성까지 더해진 최신 지속가능 트렌드 소재를 선보이며 바이어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