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아상역, 유광호 신임 대표이사 사장 선임

글로벌세아 그룹(회장: 김웅기)의 계열사인 의류제조 기업인 세아상역(대표이사: 유광호)은 19일 유광호(60) 전 세아상역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유광호 사장은 경희대학교 영문학과 졸업 이후 태창과 ㈜금경, 한솔섬유에 재직하며 수출 업무를 담당했다. 2007년 세아상역에 입사한 유광호 사장은 해외영업과 구매총괄 부사장, 전략기획 총괄 부사장 직을 역임한바 있다.

세아상역 관계자는 “약 35년간 의류 제조 업계에 근무하면서 해외영업과 구매, 전략 기획, Compliance & ESG를 총괄해온 노하우와 풍부한 영업 경험을 바탕으로 회사 성장에 많은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해 유광호 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