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글라데시 의류제조수출자협회, 의류노동자 재교육 촉구

방글라데시 정부는 4차 산업혁명이 가져올 도전 과제에 대비해 의류 노동자들을 재교육해야 한다는 압박을 받고 있다고 Just Style(10월 13일자)이 전했다.

방글라데시 의류제조수출자협회(BGMEA)는 정부가 특히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한 세계 의류산업의 변화하는 트렌드에 대응하기 위해 의류 노동자와 직원들에게 재교육, 기술 향상, 전문 지식을 갖추도록 더 많은 이니셔티브를 취할 것을 촉구했다.

이러한 메시지는 10월 12일 방글라데시 다카 사무국에서 열린 노동 고용부 회의에서 표명되었다.

BGMEA의 Faruque Hassan 회장은 노동 고용부에 의류 노동자들에게 더 많은 복지를 보장하기 위해 중앙 기금을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방법도 고려할 것을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