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의류봉제협회, ‘성북 스마트 솔루션앵커’ 관리 용역 선정

성북의류봉제협회(회장: 권여명)는 한성대 산학협력단(단장: 윤주일)과 컨소시엄으로 ‘성북 스마트 솔루션앵커 관리·운영 용역’에 선정되었다.

이 사업은 지역 봉제기업에게 자동 연단과 재단 장비를 지원해 제품의 생산성과 품질 향상, 작업 시간 단축과 노동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기획됐다.

또한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되고 있는 패션산업 변화와 봉제 기능인력의 고령화에 대응하여 CAD, CAM, 3D 가상 착의 디자인 등의 기능을 보유한 청년 디지털 제조인력을 양성할 예정이다. 한 발 더 나아가 대학의 창업 인재를 체계적으로 육성하여 지역 제조일감 연계와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사업 책임자인 한성대 김복희 교수는 오랜 기간 패션 제조 관련 연구와 사업을 수행해 왔다. 또 성북구 봉제산업 특성과 현안, 문제점을 잘 알고 있으며 지역 봉제기업들과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는 성북의류봉제협회와 함께 지역 봉제산업의 고도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서울시, 성북구청과 산·관·학 거버넌스 협력 체계를 구축하여 사업을 수행할 예정이다.

김복희 교수는 “현재 패션 제조산업은 일감 부족, 인건비 상승과 수익성 악화, 청년 유입 단절의 삼중고를 겪고 있고, 대량생산 물량은 인건비가 저렴한 해외 생산기지로 이전하고 있어서 국내 봉제기업의 영세화와 제조 기반의 붕괴를 초래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이번 사업은 지역 대학과 봉제협회가 함께 ‘스마트 솔루션 앵커’를 운영하는 최초의 산학협력 사례이며, 종암동, 보문동, 장위동, 월곡동 지역의 패션제조기업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